GSK, HIV 치료제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2제요법에 대한 SWORD 임상결과 발표

- 바이러스가 억제된 환자 대상 임상 연구를 통해 2제 요법이 3제/ 4제 요법 대비 비슷한 효능 입증

[2017년 2월 27일(월요일)] GSK의 HIV 전문기업인 비브 헬스케어(ViiV Healthcare)는 바이러스가 억제된 환자 대상으로 3제 또는 4제요법에서 돌루테그라비르(GSK의 티비케이®)와 릴피비린(얀센의 에듀란트®) 2제요법으로 스위칭 했을 때의 안전성과 효능을 평가하는 임상 3상 결과를 발표했다. 본 임상 결과는 지난 13일 미국 시애틀에서 열린 레트로바이러스 및 기회감염학회(CROI)에서 발표됐고, 본 임상연구의 헤드라인 결과는 지난 2016년 12월에 공개된 바 있다.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의 2제요법을 통한 HIV-1 유지요법은 현재 임상연구를 진행 중으로 아직 승인되지 않았다.

두 임상연구 SWORD 1과 SWORD 2를 종합 분석한 결과, 48주째에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2제요법 투여군의 95%(486/513)가 바이러스학적 억제(HIV-1 RNA&lt50c/mL)를 달성해 3제 또는 4제요법 대비 효능의 비열등성을 입증했다. 3제 또는 4제요법(기존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 이하 CAR) 치료군은 95%(485/511)로 나타나 두 치료군 간 바이러스학적 억제 효능이 유사한 것으로 나타났다[Adjusted difference -0.2%, 95% CI: -3.0%, 2.5%].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 지속기간의 중간값은 임상 시작 기준으로 4년 이상이었다.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치료군에서 가장 많이 보고된 약물 관련 이상반응(5% 이상)은 비인두염, 두통, 설사, 상기도감염이며, CAR 투여군에서 가장 많이 보고된 약물 관련 이상반응은 비인두염, 상기도감염, 요통, 두통, 설사였다. 해당 임상은 148주간 진행된다.1

비브 헬스케어의 의과학부 최고책임자인 존 C 포티지 박사는 “이번 임상 결과는 20년이 넘는 기간 동안 HIV 바이러스를 억제하기 위해 3제 이상의 약제가 필요하다는 인식을 전환하는 중요한 계기를 마련했다”며, “이번 SWORD 임상연구를 통해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2제요법만으로도 HIV 바이러스를 억제할 수 있다는 탄탄한 임상적 근거를 확보하게 됐으며, HIV 치료에서 2제요법의 가능성을 향한 중요한 발걸음을 내딛었다”라고 말했다.

GSK한국법인 홍유석 사장은 “이번 임상연구 또한 HIV 감염인들의 효과적인 치료를 돕고자 하는 GSK 노력의 연장선상”이라며 “1987년 세계 최초로 HIV 치료제를 개발한 GSK는 1일 1회 1정으로 항바이러스 치료가 가능한 ‘티비케이’와 ‘트리멕’ 등과 같이 뛰어난 효과뿐 아니라 환자의 편의성을 고려한 혁신적인 HIV 치료제를 개발하기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언급했다.

두 개의 임상연구로 구성된 본 임상 프로그램에는 기존의 3제 또는 4제(인테그라제 억제제 [INSTI], 비뉴클레오시드 역전사효소억제제 [NNRTI], 또는 단백질분해효소 억제제 [PI] 기반으로 한 치료)로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를 받은 바이러스학적 억제에 도달한 천 명 이상의 환자가 참여하고 있다. 임상에 참여한 환자들은 무작위 배정을 통해서 3제 또는 4제요법에서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요법으로 변경한 시험군과 기존 3제 또는 4제요법을 유지하는 대조군으로 나눠 연구를 진행했다.

바이러스학적 실패율은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치료군이 1% 미만, 3제 또는 4제요법 치료군이 1%로 나타났다. 인테그라제 억제제 내성 관련 변이는 보고되지 않았다. 본 임상에서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치료군과 CAR 치료군의 중대한 이상반응 발생률은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치료군 27, CAR 치료군 21). 기존 치료요법에서 새로운 요법으로 스위칭 할 경우, 흔히 예상되는 것처럼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치료군에서 이상반응으로 인한 치료 중단이 더 많이 발생했다(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치료군 21, CAR 치료군 3). 해당 연구에서 돌루테그라비르 및 릴피비린의 안전성 프로파일은 각 약제의 허가사항과 일치했다.

# # #

[참고]

지난 2014년 6월 비브 헬스케어와 존슨앤드존슨의 제약 법인 중 하나인 얀센 사이언스 아일랜드는 HIV 환자에게 더 다양한 치료옵션을 제공하자는 데에 뜻을 모아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을 단일정으로 제공하기 위한 연구개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 돌루테그라비르(티비케이)와 릴피비린(에듀란트) 평가를 위한 3상 임상연구 SWORD 소개

이번 연구는 3제 또는 4제요법을 통해 바이러스학적으로 억제된 성인 HIV-1 감염 환자를 대상으로 기존의 인테그라제 억제제, 비뉴클레오시드 역전사효소 억제제 또는 단백질분해효소 억제제 기반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에서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 요법으로 변경 했을 때 효능, 안전성 및 내약성을 평가하는 3상 임상연구이다. 임상연구에서 돌루테그라비르와 릴피비린은 각각 1정씩 따로 제공됐다. 임상연구 SWORD-1 (NCT02429791)과 SWORD-2 (NCT02422797)는 기존의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 대비 돌루테그라비르 + 릴피비린 두 약제를 매일 경구 복용했을 때 안전성과 항바이러스성 활동을 평가하기 위해 동일하게 설계된 148주 기간의 무작위, 공개형, 비열등성 연구이다.

1차 유효성 평가변수는 48주차 혈장 HIV-1 RNA 수치가 50c/mL 미만인 환자 비율이었다. 주요2차 유효성 평가변수는 바이러스 저항성 발현 평가, 안전성 및 내약성 측정, 신장/뼈/심혈관계 바이오마커의 변화 등이었다. 본 임상에서는 건강 관련 삶의 질, 약제를 변경하려는 의지, 치료법에 대한 순응도의 변화를 평가하기 위한 탐색적 평가도 함께 이뤄졌다.

티비케이®는 비브 헬스케어가 등록한 트레이드마크이다.
에듀란트®는 얀센 사이언스 아일랜드가 등록한 트레이드마크이다.
에듀란트®는 국내에서 항레트로바이러스 치료 경험이 없는 성인 환자의 제 1형 인간면역결핍 바이러스(HIV-1) 감염 치료을 위한 다른 항레트로바이러스제와의 병용요법으로 허가받았습니다.

임상연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임상연구 등록 인터넷 사이트(www.clinicaltrials.gov)에서 참고할 수 있다.

▶ 티비케이® 소개

티비케이는 HIV 전문 제약사인 비브 헬스케어(ViiV Healthcare)의 첫 번째 신약으로, 하루 한 알 복용하는 인테그라제 억제제 중 부스터 없이 다른 항레트로바이러스 제제와 병용하는 최초의 약제이다. 인테그라제 억제제는 HIV 바이러스가 복제주기 동안 사용하는 통합효소(인테그라제)를 억제해, 바이러스성 DNA가 인간 면역 세포(T-cells)의 유전 물질로 통합되는 것을 차단함으로써 HIV의 복제를 막는다. 이 단계는 HIV의 복제 주기에서 필수적이다.

티비케이는 2013년 8월 미국 FDA에 이어 2013년 10월 캐나다, 2014년 1월 유럽 연합에서 40kg 이상의 12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에서 HIV 감염 치료제로 승인 받았으며, 전 세계적으로 허가 신청이 진행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4년 8월 29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HIV에 감염된 성인 및 12세 이상 청소년의 치료를 위하여 다른 항레트로바이러스 의약품과 함께 사용하는 인테그라제 억제제'로 허가 받았다.

▶ 트리멕® 소개

트리멕은 인테그라제 억제제인 돌루테그라비르와 뉴클레오시드 역전사효소 억제제인 아바카비르/라미부딘을 결합한 최초의 1일 1정 복합제이다. HIV의 생명주기 단계 중 핵심적인 두 단계는 바이러스가 복제한 RNA를 DNA로 바꾸는 복제 과정과 바이러스의 DNA가 숙주 세포 DNA의 일부가 되는 통합 과정이다. 이 두 과정은 뉴클레오시드 역전사효소와 인테그라제라는 두 가지 효소를 필요로 하는데, 뉴클레오시드 역전사효소 억제제와 인테그라제 억제제는 이들 효소의 작용을 억제함으로써 바이러스 복제와 추가적인 세포 감염을 막는다.

트리멕은 2014년 8월 미국 FDA, 2014년 9월 EU에 이어 2015년 6월 국내에서 40kg 이상의 12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에서 HIV 감염 치료제로 승인 받았으며, 전세계적으로 허가 신청이 진행되고 있다.

▶ 회사 소개

GSK - 세계적인 연구개발 중심의 헬스케어 회사로서, 인류가 건강장수와 행복을 추구하며 왕성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인간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일에 헌신하고 있다. 회사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kr.gsk.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브 헬스케어 (ViiV Healthcare) - 글로벌 HIV 전문 회사로 2009년 11월 GSK와 화이자가 HIV 치료의 발전과 환자의 케어를 위해 설립하였다. 시오노기는 2012년 10월 합류하였다. 비브 헬스케어는 HIV/AIDS에 대해 지금까지 그 어떤 회사가 수행한 것보다 훨씬 더 깊고 폭넓은 관심을 가지고 효과적인 HIV 신약 전달을 위한 새로운 접근을 시도하고 있으며, HIV 관련 커뮤니티에 대한 지원도 하고 있다. 비브 헬스케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www.viivhealthcar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 GSK. Press release: ‘ViiV Healthcare announces detailed positive phase III results for investigational two-drug regimen of dolutegravir and rilpivirine for HIV treatment. [Online]. [Last accessed Feb 2017]

[1801-DGR-17-0001-P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