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 살 청년 된 GSK 한국법인, 새로운 30년 향해 힘찬 도약!

홍유석 사장 ‘꽃을 든 CEO’ 깜작 변신… 직원들에게 감사 및 응원의 메시지 전달

[2016년 9월 9일 금요일] GSK(글락소 스미스클라인)는 지난 7일 자사 임직원들과 함께 한국 진출 30년을 기념하는 사내 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에서는 1986년 ‘한국 그락소’ 설립 이래 30년 동안 국내 헬스케어 분야에서 GSK가 이뤄 온 성과와 변화의 발자취를 돌아보고 미래 성장을 위한 힘찬 도약을 다짐하며 기념 케이크 커팅식 등의 이벤트를 가졌다.

이 날 GSK 한국법인 홍유석 사장은 임직원들에게 30년의 업적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꽃을 든 CEO’로 깜짝 변신해 열정과 창조, 성장의 의미를 상징하는 주황색의 튤립을 선물하기도 했다.

Error loading Partial View script (file: ~/Views/MacroPartials/InlineImage.cshtml)

홍유석 사장은 “GSK는 지난 30년 동안 호흡기 질환을 비롯해 HIV/AIDS, 면역, 감염 등 여러 질환들에 대해 혁신적인 치료제 및 예방 백신을 제공하고 적극적인 임상연구 유치, 사회공헌 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전개하며 성장과 국민건강 향상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서른 살은 인생에서 한창 왕성한 활동을 할 시기이듯이 새로운 도전과 혁신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GSK는 1986년 9월 ‘한국 그락소’를 설립하며 국내에 본격 진출했으며 2001년 8월에 한국그락소웰컴과 스미스클라인 비챰 코리아의 합병을 통해 글락소 스미스클라인(GSK)으로 사명을 변경하였다. 현재는 제약 및 백신 사업을 총괄하는 GSK 한국법인과 지난 해 컨슈머 헬스케어 사업을 이끄는 GSK 컨슈머 헬스케어를 설립하여 두 법인 체제로 운영된다.

GSK는 의약품 접근성 향상, 영업마케팅 모델의 변화 등 환자중심의 접근을 강화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현대화 하는 노력을 기울이는 한편, 국제 아동권리기관인 세이브더칠드런과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맺고 임직원들의 자발적 기부와 회사의 매칭펀드, 자원봉사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GSK 한국법인은 보건복지부가 주최한 ‘2015년 제4회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에서 기업사회공헌 부문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 # #

▶ GSK에 대하여

GSK(글락소 스미스클라인)는 연구개발 중심의 세계적인 다국적 제약 및 헬스케어 기업으로서 인류가 보다 왕성하게 활동하면서 건강한 삶을 영위해 나갈 수 있도록 인류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업과 관련된 정보는 www.gsk-korea.co.kr 또는 www.gsk.com에서 볼 수 있다.